상단여백
HOME 뉴스
전국 4대 항만공사, 국민 아이디어로 공동 R&D 과제 발굴한다
@전국4대 항만공사 공동 연구개발사업 아이디어 공모전시상식 모습

(부경일보) 박찬제 기자=부산항만공사는 12일 '전국 4대 항만공사(부산·인천·울산·여수광양항만공사) 공동 연구개발사업 아이디어 공모전’의 개인 및 기관 부문 수상작을 선정해 세종시 토즈스터디센터에서 시상식을 개최했다.

개인부문 최우수상은 '빅데이터를 통한 안전플랫폼 개발 및 안전인프라 구축’이 선정됐으며, 우수상에는 ‘환적화물 free pass System’, '안벽 상치콘크리트 배면 접속부 포장단차 해결방안에 관한 연구’ 등 2편이 뽑혔다.

기관부문 최우수상은 오경컴택의 '위치기반 작업자 출입 안전관리 시스템’이 선정됐으며, 우수상에는 한국해양대학교의 '컨테이너 총중량 정보제공 플랫폼 구축, 이트론의 ‘저압AMP용 분전반 및 ICT 기반 감시시스템 구축’이 수상작으로 선정됐다.

이들 당선작은 사업 추진 가능 여부에 관한 검토를 거쳐 2019년도 4대 항만공사 공동 R&D 사업에 반영된다.

이번 공모전은 항만공사 간 R&D 협력을 통해 연구개발의 효율화를 도모하고, 항만 및 해운물류 분야 전반에 대한 산·학·연의 신규 연구개발사업 후보과제를 발굴하기 마련됐다.

개인과 기관 두 부문으로 진행된 이번 공모전에서는 지난해 12월 26일에서 2019년 1월 23일까지 공모하여 개인 23건, 기관 14건의 아이디어가 접수됐다. 지난 1월 29일 1차 평가로 개인 3건(평가 完), 기관 3건(순위 미결정)의 우수 아이디어를 선정해 이날 최종 순위를 결정하고 시상식을 가졌다.

부산항만공사 남기찬 사장은 "이번 R&D 공모전은 국내 4대 항만공사가 공동 연구개발사업을 국민과 함께 내딛는 의미 있는 첫 걸음”이라며, "앞으로 항만공사는 항만 및 해운물류 산업 발전에 이바지할 뿐만 아니라 국민과 소통하며 공공기관의 사회적 의무를 다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박찬제 기자  a47681590@gmail.com

<저작권자 © 부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찬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