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부산항만공사, 新남방지역 항만·물류 신규 사업 발굴을 위한 국적선사 간담회 개최
@부산항만공사

(부경신문) 선우영 기자 = 부산항만공사(BPA, 사장 남기찬)는 오는 11일 오전 BPA 서울사무소에서 한국해양진흥공사와 공동으로 新남방지역(동남아시아) 신규 사업 발굴을 위한 국적선사 간담회를 개최한다.

BPA는 이번 간담회를 통해 국적 선사의 동남아시아 국가별 항만·물류인프라(컨테이너터미널, ODCY, 내륙 Depot 등) 이용 현황과 선사별 지역 서비스를 확인하고 국적 선사의 니즈를 반영한 사업화 대상을 발굴할 예정이다.

남기찬 사장은 정부의 新남방정책과 연계하여 항만 물류 인프라 확보가 우선적으로 필요한 국가와 인프라를 검토한 후 신규 사업을 조속히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선우영 기자  humik@naver.com

<저작권자 © 부경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선우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