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대선주조 '대선', 캐나다 첫 수출첫 수출 물량 2만4000병…"점진적으로 늘려갈 것"
28일 대선주조㈜ 기장공장에서 개최된 대선소주 캐나다 수출 기념식에 대선주조㈜ 조우현 대표이사(오른쪽서 5번 째)와 희창물산 권용범 대표(6번 째)가 참석했다.

(부경신문) 김보경 기자 = 대선주조 주력제품 '대선' 소주가 캐나다에 처음으로 진출한다. 

대선주조는 28일 오전 11시 대선주조 기장공장에서 '대선소주 캐나다 수출 기념식'을 가졌다.

이 자리에는 수출 바이어 업체인 희창물산 권용범 대표와 대선주조 조우현 대표이사, 대선주조 차재영 상무를 비롯한 양사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캐나다에 수출되는 대선 소주는 국내와 동일한 알코올 도수 16.9도의 360ml 제품이다. 이번에 수출되는 물량은 2만 4000병이며 점진적으로 물량을 늘려갈 예정이다.

대선주조는 중국, 일본, 호주, 베트남, 캄보디아 등 꾸준히 판로를 확대해 대선, 시원(C1)소주를 해외 주류시장에 수출하고 있다.

조 대표는 "국내에서 대선 소주의 인기가 증가해 긍정적인 브랜드 이미지를 만든 만큼, 각국에서 수출 제안이 들어오고 있어 협의 중에 있다”며 “대선 소주가 캐나다 시장에도 안정적으로 안착해 새로운 가능성을 확인했으면 하는 바람"이라고 말했다. 

한편 출시 15개월 만에 누적 판매 1억 병을 돌파하며 지역 소주시장에 돌풍을 일으킨 대선소주는 지난달 부산 소주시장 업소점유율 68.4%를 달성했으며, 이달 기준 누적판매량 1억7000만 병을 돌파했다. 

김보경 기자  bg@bknews.co.kr

<저작권자 © 부경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보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