힐튼 부산, "아난티 힐튼으로 불러주세요"
상태바
힐튼 부산, "아난티 힐튼으로 불러주세요"
  • 황상동 기자
  • 승인 2020.09.22 10: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 최고 럭셔리 호텔로 자리매김
부산 기장군 아난티 힐튼.
부산 기장군 아난티 힐튼.

[부경일보│황상동 선임기자] 힐튼 부산은 21일부터 호텔명을 `아난티 힐튼`(Ananti Hilton)으로 변경하고 새로운 도약에 나선다고 밝혔다.

호텔은 압도적인 브랜드 파워를 갖춘 아난티의 컨셉트와 철학을 반영해 한국을 대표하는 프리미엄 호텔로 한 단계 발돋움하고자 호텔명 변경을 결정했다고 전했다. 앞으로 호텔은 아난티의 취향과 안목이 반영된 운영 시스템을 도입해 새로운 성장 동력을 확보할 방침이다.

이미 아난티는 힐튼 부산을 통해 확고한 브랜드 영향력을 입증하고 있다. 아난티 코브에 자리한 힐튼 부산은 아난티의 브랜드 가치에 힘입어 오픈 3년 만에 한국 최고의 럭셔리 호텔로 자리매김했다. 올여름 성수기에는 국내 호텔 중 최고가를 경신했으며, (2019년 기준) 연간 객실 점유율은 평균 80% 이상을 기록하고 있다.

아난티 관계자는 "앞으로 3년간 아난티의 축적된 역량을 바탕으로 힐튼 부산을 점차 아난티답게 탈바꿈해 고객의 신뢰도와 만족도를 높여 나갈 예정이다"며 "아난티 힐튼을 통해 더 많은 고객들이 아난티의 브랜드 컨셉트와 철학을 경험하게 되는 계기가 될 것이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