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선주조, ‘크리스마스 칸타타’ 지난해 이어 2년 연속 후원
상태바
대선주조, ‘크리스마스 칸타타’ 지난해 이어 2년 연속 후원
  • 고경희 기자
  • 승인 2019.12.13 10: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연 티켓 지역복지센터에 전달해 문화체험 기회 지원
사진설명  대선주조가 후원하는 그라시아스합창단의 ‘크리스마스 칸타타’ 공연 포스터.(사진제공=대선주조)
사진설명 대선주조가 후원하는 그라시아스합창단의 ‘크리스마스 칸타타’ 공연 포스터.(사진제공=대선주조)

 

대선주조가 크리스마스를 맞아 따뜻한 사랑과 희망의 온기를 전달한다.

대선주조(대표 조우현)는 오늘(13일)부터 3일간 개최되는 그라시아스합창단의 ‘크리스마스 칸타타’를 지난해에 이어 2년 연속 후원한다고 밝혔다.

㈔그라시아스합창단은 2000년 창단된 비영리법인으로, 클래식 음악을 통한 정서순화와 해외교류를 통해 국내 클래식 음악의 발전과 후진 양성을 위한 교육 등의 공익활동을 펼치고 있다.

그라시아스합창단의 대표 공연인 ‘크리스마스 칸타타’는 크리스마스에 담긴 여러 의미를 오페라ㆍ뮤지컬ㆍ합창의 형식으로 종합한 문화예술 공연으로, 가족 간의 소통과 사랑의 메시지를 담고 있다.

세계적으로 러브콜을 받고 있는 공연 ‘크리스마스 칸타타’의 수익금은 세계 어려운 이웃들과 청소년들을 위한 자선공연 및 공익 활동에 사용된다.

대선주조는 300여만 원의 공연 티켓을 구매한 후 지역복지센터에 전달해 문화소외계층이 문화체험의 기회를 가질 수 있도록 지원한다.

한편 대선주조는 지난해에 이어 올해 7월 고객감사 콘서트 「HOT 썸머, HOT 대선 SUMMER DAESUN FESTIVAL」을 개최해 지역 사회복지사, 소방공무원, 다문화가정 등 여러 단체를 초청해 잊지 못할 공연을 선물하기도 했다.

대선주조 조우현 대표는 “지역아동과 청소년들이 크리스마스 칸타타 관람을 통해 즐거운 시간을 보내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문화소외계층이 다양한 문화를 체험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