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2일 마산세무서 새청사 준공
상태바
12일 마산세무서 새청사 준공
  • 박찬제 기자
  • 승인 2019.06.12 17: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기영 마산세무서장, “명품세무서로 자리매김 하겠다”

(부경일보) 박찬제 기자

12일 마산세무서가 신청사 착공 2년 만에 김대지 부산지방국세청장을 비롯한 내외빈들을 모시고 준공식을 가졌다.(사진제공= 부산지방국세청)

마산세무서가 새 청사 착공 2년 만에 12일 준공식을 가졌다. 창원시 마산합포구에 자리를 잡은 마산세무서 신청사는 대지면적 4,995㎡, 연면적 9,360㎡, 주차대수 100대, 총사업비 203억원이 투입됐다.

이 날 준공식에는 이주영 국회부의장, 박재규 경남대학교 총장 등 40여명의 초청인사가 참석해 신청사 준공을 축하했다.

김대지 부산지방국세청장은 이날 치사를 통해 “어려운 여건에도 차질 없이 준공을 위해 노력한 직원들의 노고를 치하하고, 새로운 환경에서 보다 나은 납세 서비스 제공 기반이 마련된 만큼 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해 적극적인 세무행정을 펼쳐 나갈 것”을 당부했다.

김기영 마산세무서장은 “신청사 준공을 계기로 새로운 마음으로 납세자의 성실납세를 지원하고, 공정한 세정을 펼쳐 명품세무서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마산세무서 새 청사는 자연채광을 극대화한 전면 유리창 구조, 태양광 발전시설 등 친환경 건물로 지어졌으며, 지역 작가의 미술작품 전시, 마산의 역사를 담은 벽화 설치(구내식당), 바다가 보이는 체력단련실 등 납세자와 직원을 위한 공간을 마련한 것이 특징이다.

또한 방문민원센터를 1층에 설치해 한 곳에서 민원처리가 가능해지게 됐다. 이에 따라 한층 더 높은 수준의 납세서비스 제공이 기대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