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금정구 제1호 실버 카페 문 열다
@'향기롭게 마시고 가게' 개소식(사진제공=금정구)

(부경일보) 박찬제 기자=금정구(구청장 정미영) 최초로 노인일자리 어르신들이 운영하는 실버카페 ‘향기롭게 마시고 가게’가 13일 문을 열었다.

개소식에는 정미영 금정구청장, 사회복지법인 금정총림 범어 상임이사 선재 스님, 이승준 근로복지공단 동부지사장, 김병진 안전보건공단 부산지역본부장과 100여 명의 노인일자리 참여자 대표들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향기롭게 마시고 가게’는 금정시니어클럽(관장 채종현) 소속 어르신들이 카페 운영을 맡아, 부산시 특화 노인일자리사업으로 지원받은 예산 6천 2백만 원과 더불어 직접 창출한 수익으로 사업을 이끌어가게 된다.

카페에서는 커피뿐만 아니라 힘을내차, 속편한차, 이뻐지차 등 한방과 접목한‘약차(藥茶)’도 선보여 고객들의 다양한 취향을 만족시킬 예정이다. 카페 위치는 근로복지공단 동부지사와 안전보건공단 부산지역본부가 입소해 있는 부산합동청사 1층이며, 월요일부터 금요일까지 8시~18시에 운영한다.

금정구 최초로 노인일자리 어르신들이 관리, 운영하게 되는 ‘향기롭게 마시고 가게’는 구청과 정부기관, 시니어클럽 등 다양한 기관의 협업을 통해 노인일자리를 창출한 상생의 모델로 자리매김할 예정이다.

박찬제 기자  a47681590@gmail.com

<저작권자 © 부경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찬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