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BNK부산은행과 중소기업 사업지원 위해 '맞손'
상태바
KT, BNK부산은행과 중소기업 사업지원 위해 '맞손'
  • 권혜령 기자
  • 승인 2019.04.25 18: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소기업 혁신금융 지원 활성화 위해 IoT금융 상품 개발 등 공동 협력

(부경일보) 권혜령 기자=KT(대표 황창규, http://www.kt.com)는 BNK부산은행(은행장 빈대인, https://www.busanbank.co.kr)과 KT 동산자산관제 플랫폼 계약 및 중소기업에 대한 혁신금융 지원 활성화를 위한 사업협력 체결식을 가졌다고 25일 밝혔다.

KT 동산자산관제 플랫폼은 사물인터넷?GPS가 탑재된 IoT단말기를 활용해 동산물의 위치와 이상징후를 모니터링 할 뿐만 아니라, KT 텔레캅이 IoT단말 유지보수 서비스를 제공하고 동산자산의 이상징후가 포착되면 긴급 출동 후 사후 보고도 제공한다.

이를 통해 은행은 동산자산의 도난이나 분실, 고의이전 등을 방지할 수 있어 은행의 동산담보대출에 대한 위험 부담을 줄이는 한편 사업자금이 필요한 중소기업은 적기에 지원을 받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BNK부산은행은 이번 KT 동산자산관제 플랫폼 도입과 함께 향후 혁신 창업?중소기업의 사업자금을 원활히 지원할 수 있도록 하는 혁신금융 개발에도 적극 협력해 나갈 것을 밝혔다.

KT 정정수 부산고객본부장은 “KT의 동산자산관리 플랫폼이 은행의 동산담보 대출 활성화에 기여할 수 있기 바란다”며, “앞으로도 KT는 BNK부산은행과 협력하여 중소기업들이 성장할 수 있는 기틀을 마련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BNK부산은행 김성주 여신영업본부장은 “KT 동산자산플랫폼 도입으로 은행직원의 업무 경감 및 동산담보물을 안전하게 관리할 수 있는 기반이 마련되었고, 이를 통해 능력 있는 많은 중소기업에 적극적인 금융지원을 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